Tag Archives: 힣20200922변별력

내가 하려는 소통과 메세지도 마찬가지다. 모든 부분에서 세상과 내 생각을 일치시키려고 하는 것은 잘못이다. 나는 그저 내 생각을 말하고 표현할 뿐이라고 생각해야 한다. 쓸때없이 남에게 강요하거나 완벽하게 설득하려고 하는 것은 시간, 에너지 낭비고 폭력이고 마녀사냥이다. (나도 그래왔던 것 같다.) 또한 그렇게 단지 내가 아는 것만 전달하고 내 생각을 전달할 뿐이라는 것을 인정해야 오히려 설득력이 더 높아질 것이다. 쓸때없이 너무 설득하려고 들면 거부감만 들 것이다. 내 개인적인 삶은 삶으로 보고 내가 전달하고 싶은 메세지, 창작은 그것 그대로 봐야 한다. 그 두가지를 잘 분리해야만 건강한 삶을 살 수 있다. 그래서 성매매를 부정적으로 보는 사람들이 많았던 걸까? 개인적인 삶의 부분을 돈에 파는 것이니까? … 더 보기

Posted in 0 잡다한 잡담 | Tagged , , | Leave a comment

나와 다른 사람을 이해하려고 노력한다는 말이 되게 무섭다는 생각이 들어. 뉴스공장에서 외국인이 그런 말을 하더라고 “한국에 와서 살면서 나와 다른 남을 이해하려고 노력하게 됐다”고… 그 말을 듣고 나는 그런 생각이 들었어. 나와 생각이나 취향이 다른 사람을 내가 이해해야만 그 다름을 인정해주고, 노력해도 이해하지 못하면 인정해주지 않겠다는 말처럼 느껴졌어. 그냥 나와 생각이나 취향이 다른 사람도 있구나 하고 지나가면 안 되나? 내가 거슬리는 것을 하나하나 붙잡고 굳이 이해를 해야 하나? 이해하려고 노력할 필요가 있을까? 그러니까 내가 이해하기로는 다수가 같은 생각을 가져야 한다는 말처럼 들려. 생각이 달라도 서로의 생각을 존중하는게 진짜 이해가 아닐까? 우리 사회는 남을 이해하려고 노력한다기보다는 내 기준, 다수가 용납할 수 … 더 보기

Posted in 0 잡다한 잡담 | Tagged , , , , , , |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