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하는 환경을 조성하자, 버릇으로 만들자.

딴짓을 참는게 중요할까?
내가 하려는 것을 집중해서 하는게 중요할까?

일단 게임을 먼저 하면 안 된다.
그러면 나는 게임이 온 머리속에 가득차서 일을 할 수 없다.

물론 돈을 버는 일을 해야 한다면 멈출 수 있다.
그런데 내가 만화를 그리려는 건 돈도 중요하지만 내가 좋아서 하려는 거잖아?
게임이 더 재미있고, 부담스럽지도 않고, 편한데 만화를 그리고 싶어지겠어?

그리고 내가 하려는 것에 정말 집중하는게 중요한 것 같아.
내가 말하고 싶은 것을 억지로 그럴듯하게 꾸미려고 하면 본질이 흐려지고, 그렇다고 재미없는게 재미있어지는 것도 아니거든.

나중에 그 내용에 맞는 재미있는 소재 같은 게 생각나면 그때 재미를 표현하면 되는 거야.

내가 말하고 싶은 메세지 자체의 완성도에 집중하자는 거야.
대중성(재미난 소재, 컬러, 멋지고 예쁜 그림체)은 본질이 확실하게 잡힌 이후에 해도 늦지 않다고 생각해.

This entry was posted in 일에 대해서. Bookmark the permalink.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