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도 비빔면, 진비빔면, 진짜 쫄면 맛 평가, 비교, 리뷰, 후기

팔도 비빔면, 진비빔면, 진짜 쫄면 이 세가지의 맛 평가, 비교, 리뷰, 후기를 간단하게 써보려고 한다.

팔도 비빔면

면이 가늘어서 소스가 잘 묻은 상태로 먹을 수 있다.
진비빔면, 진짜 쫄면에 비해서 맛이 가장 순한 것 같다.
단맛의 비중이 가장 크고(단 맛이 강하다는게 아니다.) 약간 새콤하고 매운맛은 거의 느껴지지 않는다.
아이들이 먹기에는 가장 적당한 것 같다.

진비빔면

면의 굵기는 팔도 비빔면보다는 굵고 진짜 쫄면보다는 가늘다.
맛도 면의 굵기처럼 딱 중간인 것 같다.
적당히 맵고 적당히 새콤하고 적당히 달다.

진짜 쫄면

면의 굵기가 가장 굵다.
하지만 팔도 비빔면, 진비빔면과 달리 면에 쫄깃한 식감이 약간 있어서 색다른 느낌이 있다.
맛은 가장 강렬하다.
상당히 매운데 그 맛에 뒤쳐지지 않을 정도로 조화롭게 새콤하기도 하고 달기도 하다. (불닭볶음면 정도로 맵진 않다.)

진짜 쫄면의 한가지 불편한 점은 건더기 스프가 있다는 것이다. (팔도 비빔면은 아무것도 없고 진비빔면은 마지막에 소스 넣으면서 같이 넣는 깨 스프가 있다.)
양배추인 것 같은데 물 버릴 때 다 같이 흘러나가버린다.
그렇다고 뜰채(거름망)을 이용하면 설거지 해야 하는 것이 늘어나고 뜰채에 붙은거 떼는 것도 은근 귀찮다. (그냥 건더기 스프를 안 넣으면 되는 건가?)

총평

팔도 비빔면도 맛이 없다거나 그런 것은 아닌데 좀 더 새콤한 맛이 있는 진비빔면이 더 맛있는 것 같다.
개인적으로 가장 맛있게 먹은 라면은 진짜 쫄면인데 너무 자극적인 것 같아서 건강에 해롭지는 않을지 걱정되기도 한다.
지금 사놓은 세가지 라면들을 다 먹으면 아마 진비빔면을 다시 살 것 같다.
맛도 밸런스 있는 것 같고 양도 많고, 가격도 가장 저렴하다.

This entry was posted in 리뷰, 사용후기. Bookmark the permalink.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