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대적인 것은 없다. 살인은 나쁜가? 마법과 과학의 차이

살인은 나쁜가?
왜 살인이 나쁜 것이 당연한가?
결국 살인이라는 것이 나쁜 것이 아니고 내가 죽기 싫은 것이다.
내 가족, 내 지인이 죽는 것이 싫은 것 뿐이다.
그래서 나쁜 것, 죄로 정의했을 뿐이다.

마법과 과학의 차이
현재의 과학 기술을 통해 만들어진 스마트폰이나 여러가지 제품들을 보면 과거의 사람들은 우리가 마법을 쓴다고 생각할 것이다.
그것은 단지 잘 몰라서 그런 것이 아니다.
지금 우리가 생각하는 마법에서나 나오는 능력이나 장면들이 미래에는 과학적으로 구현이 가능해질 수도 있다.
그러면 그순간부터 그것은 과학이 되는 것이다.

예를 들면 손에서 레이져가 나가게 할 수 있다면?
그것이 단지 기계를 몸에 삽입한 정도가 아닌, 정신력이나 신체의 에너지를 통해서 따로 충전이 필요하지 않고 생각이나 말을 통해서 작동이 된다면?
그러면 그것이 마법과 뭐가 다를까?

This entry was posted in 0 잡다한 잡담 and tagged . Bookmark the permalink.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