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미와 피씨가 자주 착각하는 부분들

어떤 유명한 영화감독이 오직 능력에 따라서 캐스팅한다고 했어.
그러니까 피씨들이 그 영화감독을 공격했지.
왜 인종의 다양성을 존중하지 않냐고 말이야.

여러 인종이 나오는 거?
그래 나쁘지 않아.

그런 방향으로 가자고 사람들에게 말하는 건 좋아.
하지만 남에게 그렇게 하라고 강요하는 건 폭력이야.

그러니까 니들 말도 꼭 틀린 말은 아니야.
그런데 인종에 상관없이 오직 능력을 본다는 것도 틀린 말이 아니잖아?
둘다 맞는 말을 하는데 왜 니들은 그 영화감독을 공격하고 문제라고 하냐는 거야.
니들이 추구하는 그 생각이 문제가 아니고 그 태도가 차별적이고 폭력적이라는 거야.

그리고 왜 능력보다 국가, 성별, 피부색, 인종의 비율이 더 중요한데?
그것 때문에 오히려 능력이 있는 사람이 피해를 보게 될 수 있는데?
그게 어떻게 차별 해소냐? 오히려 역차별이지.

피부색을 신경 안쓰자고 해야지 어떻게 니들이 더 피부색에 집착하냐고…
그거야말로 갈등과 분열의 계기가 되는 거야.

다시 말해서 “피부색은 그저 피부색일 뿐이다.”라고 생각해야 하는데 니들은 오히려 피부색에 집착해서 피부색으로 사람을 구분하고 있잖아.
왜 그들이 피부색 때문에 너희의 보호를 받아야 하는데?
그거야말로 차별적인 생각이야.
단지 차별을 하려는 행동만 막으면 돼.
니들의 행동은 과잉됐고 차별적이야.

그게 정 못마땅하면 남한테 참견할 생각 말고 니들이 할 수 있는 일을 하라는 말이야.
니들 생각과 일치하는 창작자의 작품을 응원하고 니들이 그런 창작물을 만들면 되잖아.

왜 가만히 있는, 아무 차별도 저지르지 않고 아무 잘못 없는 사람한테 참견질을 하는 거냐고…
니들한테 동조하지 않고, 니들 마음에 안 들면 다 차별주의자야?

니들이 차별, 강요, 폭력을 행사하고 있는 거야.

예를 들면 이런 상황이야.
백인들끼리 놀고 있으면 가서 얘기하는 거야.
왜 백인들끼리만 놀아?
억지로라도 흑인과 동양인도 데려와서 다양한 인종과 피부색의 균형을 맞춰야 할 것 아니야!
너희들은 차별주의자야!

나는 게이를 인정해주고 이해해줘야 한다고 생각하거든?
아무 문제도 없는 개인의 성적 취향이라고 생각해.

그런데 이런 말을 하는 사람들이 있더라.
“왜 내가 게이를 이해해야만 하냐고, 왜 너의 생각을 나한테 강요하냐”고 말이야.

나는 그 말이 터무니없다고 생각했었는데 어떤 경우에는 그렇게 느낄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어.
물론 게이를 혐오하는 사람이 그런 말을 하는 건 말도 안 되는 핑계지.

하지만 게이에 대해서 아무런 생각이 없는 사람도 있을 수 있는 거잖아?
그런 사람한테 굳이 “게이 시위에 합류해라. 너도 게이를 이해한다고 말해. 그렇지 않으면 너도 차별주의자야.”라고 말해선 안 된다는 거야.

남자만 나오는, 남자의 비율이 많은 예능은 차별적이야?
“요즘책방 책 읽어드립니다.”라는 예능이 있어.

거기엔 대다수가 나이가 많은 남자이고 가운데에 젊고 예쁜 여자 한 명이 있지.
그걸 페미는 차별적이고 여성을 단지 성 상품화했다는 식으로 욕했어. (그런 비판이 신경쓰였는지 나중에는 여자 전문가도 나오더라.)

우중충한 남성 전문가를 모아놓고 예쁜 여성 게스트가 내용을 이해할 수 있게 설명해주는 식으로 시청자의 이해를 돕는 방송이 왜 문제가 돼?
차별적이지 않으려면 성비를 맞춰야 한다는 거야?
전문가를 다 모아봤더니 남자인데 페미 눈치 보인다고 굳이 여성을 한명 추가해야해?
(앞에 말했지만 그거야말로 차별적인 거라니까?)

그러면 뷰티 예능에서 잘생긴 남자 아이돌 한두명 나오는 건?
그건 남성의 성을 상품화시킨 건가?

문제가 안 될 것은 굳이 그렇게 차별적이고 혐오의 시선으로 보니까 오히려 문제가 발생하는 거라고 생각해.
특히 외모라는 것의 가치를 인정하고 싶어하지 않는 것 같아.

예쁘고 잘생긴 사람에게 눈이 가고 호감을 느끼는 건 거의 모든 인간이 다 마찬가지야.
왜 그것까지 부정하려고 들고 성상품화로 보려고 하는지 모르겠어.

그러니까 방송이든 창작물이든 개인이 자신의 생각을 말하고 등장인물을 남성으로만 배치하든, 여성으로만 배치하든, 예쁜 여성을 한 명만 배치하든, 잘생긴 남성을 한 명만 배치하든 그건 자유야.
설령 차별적으로 보이더라도 직접적이지 않으면 그냥 내버려둬야 하는게 맞아.
그런데 페미는 그걸 사회적으로 잘못된 것으로 정의내리려고 해.
기준도 명확하지 않으면서 자신들의 눈에 거슬리면 모두 차별적인 잘못으로 만들어서 공격하려고 한다는 거야.
개인의 자유를 인정하지 않고 자신들만이 정의이고 옳다고 착각하는게 핵심적인 문제야. (열등감의 내용을 오만하게 주장하고 있는 거야. 자신들이 옳다고 착각하는 거야.)

다시 말해서 “이러면 좋지 않을까?” 정도로 혼잣말을 할 정도의 내용을 차별로 만들어서 자신들의 마음대로 휘두르려고 한다는 거야.
그건 일종의 폭력을 행사하는 것이고 자신들의 힘을 과시하려고 온갖 곳에 행패를 부리고 다니는 거나 마찬가지야.

영화, 드라마에서 여자가 성상납을 해서 취업에 성공한다는 내용이 나온다고 그게 왜 여성 혐오 내용이 돼?
그 영화의 캐릭터가 성상납을 했다고 사람들이 모든 여성이 성상납을 한다고 생각해?
노력해서 성공하는 여성은 없고 다 그런식으로 취업하고 높은 자리에 오른다고 착각해?

그러면 모든 남성은 성상납을 받나?
취업에 성공하거나 높은 자리에 오른 여성이 있는 회사의 남자들은 무조건 성상납을 받았다고 보면 되는 건가?

잘못된 행동을 비판하는 것과 전체 여성을 비하하는 것을 구분할 줄 알아야해.
드라마에서 성상납을 받고 여자를 취업하게 해준 남자를 보면서 모든 남자들이 자신이 성상납을 받기라도 한 거냐면서 남성 혐오라고 따지지 않는데 왜 그들은 성상납을 해서 취업에 한 여자를 보면서 여성 혐오라고 따지고 발끈하냐는 거야.

그런식이면 “너는 펫”이라는 드라마는 도대체 얼마나 잘못되고 왜곡된 드라마였던 걸까?
그 드라마를 보면 모든 남자가 다 그런 줄 착각할 위험이 있어서 방송불가 신청을 해야 했을까?

페미는 특히 성적인 부분에서는 제대로 구분을 못하고 자신들이 조금만 불편해도 다 혐오와 차별로 얘기해도 되는 줄 착각하는 것 같아.

남자가 만든 창작물에서 여자가 안 좋게 나오면 니들이 여성이라는 성별의 대표라도 되는 듯이 공격하고 니들이 마음에 안 드는 여자한테까지 니들이 바라는 여성상을 강요하고 있잖아.
여성이라는 성별은 페미의 것이 아니야.
왜 니들의 소유인 것처럼 행세하려고 드냐 이거야.

여자라는게 단 하나의 생명체이거나 정신을 공유하는게 아니잖아. (프로토스냐?)
여성이라는 성별에 집착하다 못해 미쳐서 변별력을 잃어버린 것 같아.
여성이기 이전에 하나의 사람, 각각 독립적이고 개별적인 인간이라는 것을 이해해야해.

페미는 범죄자도 성별로 나눠서 보려고 해.
여자 성범죄자 빨리 잡았다고 성차별이라고 시위를 하잖아.

뉴스에서 남자 성범죄자 보도가 나오면 그 다음에는 무조건 여자 성범죄자도 거론해야 해?
(그게 여당이 잘못하면 기울어지지 않게 야당 잘못도 보도하라는 비상식적인 주장과 뭐가 다르냐고…)

범죄자랑 범죄자가 아닌 사람을 구분해야지.
왜 범죄자까지도 성별 먼저 보려고 하냐 이거야…

성별을 단지 성별로 보고 또한 남녀의 운동능력 같은 생리적 차이와 심리적 차이를 인정하는게 차별을 해소하는 거야.
페미는 성별에 집착하고 열등감에 갖혀 있어.

차별의 핵심은 다름을 잘못된 것으로 인식하고 공격하는 거라고 생각해.
그러니까 범죄만 아니라면 너의 생각이나 행동도 옳고 나도 옳아.

그런데 차별을 하는 사람들은 내가 못마땅하다고 해서 나와 다른 사람을 잘못된 사람으로 만들어서 공격하고 혐오하고 차별하려고 든다는 거야.
페미가 그래.

예쁘게 꾸미는 여자들이 잘못된게 아닌데 공격을 하잖아.
무슨 성 상품화니 성적 대상화니 억지스러운 논리를 들이대면서 말이야.

차별을 해소하자는 운동을 벌이는 집단이 가장 차별적인 행동들을 하고 있다는 거야.

페미는 여성과 남성의 차이를 제대로 구분할 줄 모르고 잘못된 부분에 차별을 들이대고 있다.

왜 여자만 화장해야 하고 화장하지 않으면 이상하게 보고 차별하냐고 따지는 페미들이 있다.
또다른 부분은 왜 여자만 겨드랑이 털을 밀어야 하고 밀지 않으면 문제라고 보는가, 왜 여자만 상의탈의가 불법이냐고 따진다.

그러면 화장한 남자는 이상하게 바라보지 않는가?
화장한 남자를 이상하게 보는 것은 남자를 차별하는 것인가?

겨드랑이에 털이 없는 남자를 이상하게 바라보는 경우는 없을까?
그것은 남자에 대한 차별인가?

그저 지금까지 본 여성에 대한 이미지가 있고 그것과 다르니까 이상하게 보는 것일 뿐이다.
여자를 차별해서가 아니라는 것이다.

This entry was posted in 0 잡다한 잡담 and tagged , , . Bookmark the permalink.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