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랑 빠는 다를게 없다.

둘다 논리가 없다. 빠는 그래도 긍정적이지 않냐고? 자기들이 좋아하는 사람에 대해서 조금만 불편한 말을 하면 공격을 하는데? 단지 방향이 다를 뿐 똑같은 종류의 사람들이라는 거야. 그러니까 어떤 가수의 빠인 사람은 다른 가수의 까일 수 있다는 거야. 또는 빠였다가 까가 될수도 있다는 거야.

내가 말하는 건 팬인데 장난으로 빠라고 부르는 사람을 말하는게 아니고 극성인 사람들을 말하는 거야. 그러니까 적절한 선을 지키는 사람은 아무리 좋은 것도 빠가 되지 않고 아무리 싫어도 까가 되진 않는다는 거야. 그러니까 비정상적으로 판단하고 행동하는 사람들은 어차피 다 똑같이 문제라는 것이지.

This entry was posted in 0 잡다한 잡담 and tagged . Bookmark the permalink.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