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을 30분 안에 끝날 분량만 정하자?

어차피 나는 많은 일을 할 생각이 없어. 하루에 아무리 길어봤자 4시간 정도만 할 생각이거든. 그런데 부담스러워서 안 하는게 더 심한 것 같아.

그래서 생각한건데 30분 안에 끝날 정도의 분량만 정해서 후딱 하고 쉬거나 노는게 어떨까? (그러다가 잠시 후에 또 작은 분량의 새로운 일을 하는 것이지.)

요즘 내가 일하면서 가장 방해되는게 간식이야. 뭘 먹으면서 즐겁게 해야겠다. 라고 생각하는데 그게 안 돼. 손에 뭐가 묻거나 손이 자유롭지 못하니까 일을 하면서 먹을 수가 없고 무조건 빨리 먹으려고 해. 그러다가 다 먹고 나서는 또 유튜브 보고 게임하고…

그래서 일단 먹든 유튜브를 보든 게임을 하든 쉬든 딱 30분만 제대로 하고 하자는 거야. 난 나한테 바라는게 많지 않아. 하루에 30분이라도 했으면 잘했다고 생각할 정도야…

This entry was posted in 0 잡다한 잡담 and tagged , . Bookmark the permalink.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