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 텍스툰의 핵심 방향성, 가치 추구, 표현 방법론

메세지 전달을 위한 상황을 만들 것인가
vs
무조건 상황 그 자체(스토리, 재미)만 표현할 것인가
vs
메세지를 스토리로 제대로 변환할 것인가
=
결국 결론은 케바케다. 내가 전달하고 싶은 핵심 가치가 무엇이고 그것을 어떻게 표현하는 것이 가장 효과적인 방식인지를 고민해서 결정하면 되는 것이다.

설정을 짜고, 캐릭터 만들고 할 생각하지 말고 당장의 재미를 표현하는 것에만 집중하자. 그것에 당장 필요한 것들만 급조하듯이 만들어내면 되는 것이다. 나중에는 기존의 캐릭터를 통해서 생각나는 재미난 에피소드를 만들거나, 새로운 상황이 생각나면 기존에 만들어놓은 설정이나 캐릭터를 적절하게 꺼내서 쓰면 되는 것이다.

결론적으로 나는 자꾸 일을 어렵게 하려고 하는 습성이 있다. 아주 단순하고 쉽게 하면 되는 것을 굳이 어려운 길로, 어렵고 복잡하게 하려고 한다는 것이다. 그걸 고쳐야 한다. (내가 복잡하게 할 수 있으면 하면 되는데, 결국 포기하고 제대로 못하니까 문제가 되는 것이다.)

This entry was posted in 0 잡다한 잡담 and tagged , , , . Bookmark the permalink.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