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님 오신날 개신교 사건을 보면 교리 자체에 문제가 있다.


부처님오신날 ‘찬송가 행패’, 보다 못한 기독교 단체가… (2021.05.26/뉴스데스크/MBC)

난 개신교 전체나 모든 개신교를 믿는 사람을 혐오하거나 미워하거나 욕해서는 안 된다고 생각했는데, 생각해보니까 교리 자체가 무조건 그들의 신을 믿어야만 천국에 갈 수 있다고 하잖아? 그러니까 개신교를 믿는 사람들이 믿지 않는 사람들에게 믿으라고 강요를 할 수밖에 없는 교리라는 거야. (믿어야만 천국에 보내준다잖아. 강요하는 사람들 스스로는 자신의 행동이 남을 구하는 행위라고 생각하겠지.)

실제 성경에 그렇게 써있나? 해석의 차이라고 하는 것 같은데, 그런 교리 자체를 고쳐야 한다는 생각이 든다. 그렇지 않으면 계속 이런 문제는 반복되겠지. 그러니까 교리를 고치지 않으면 지금의 개신교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은 고쳐질 수 없다는 것이다. (그런데 반대로 보면 교리가 바뀐다면 신도의 숫자가 줄어들지도 모르지.)

결국 지금 개신교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고치고 못 고치고는 개신교의 스스로의 선택에 달렸다는 말이 되고, 단지 우연히 개신교에서 이상한 사람이 많은 것으로 치부할 것이 아니고 현재는 개신교의 교리 자체에 문제점이 있고 비판을 받을 여지가 충분히 있다는 것이다.

This entry was posted in 0 잡다한 잡담 and tagged . Bookmark the permalink.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